고발뉴스닷컴
정치go
朴 ‘밀접접촉’ 경로보니 외부통원치료 받고 있었네유튜브 영상 “朴 111회차 통원치료”…김필성 변호사 “특혜 받고 있었네”
  • 3

민일성 기자  |  balnews21@gmail.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1.01.20  12:35:56
수정 2021.01.20  16:18:59
트위터 페이스북 구글
   
▲ 지난 2017년 3월31일 뇌물수수 등의 혐의로 구속영장이 발부된 박근혜 전 대통령이 경기도 의왕시 서울구치소에 들어서고 있는 모습. <사진제공=뉴시스>

경기 의왕시 서울구치소에 수감된 박근혜 전 대통령이 코로나19 확진자와 밀접 접촉해 20일 긴급 검사를 받았다. 음성 판정을 받았지만 자가 격리 조치를 위해 서울성모병원에 입원할 예정으로 알려졌다. 

법무부는 이날 “서울구치소에 수용 중인 박근혜 전 대통령이 코로나19 확진 직원과 밀접 접촉한 사실이 있다”고 밝혔다. 

해당 직원은 지난 18일 박 전 대통령의 외부 의료시설 통원치료 때 호송차량에 함께 탑승해 계호(경계하며 지킴)한 것으로 드러났다. 마스크는 착용한 것으로 조사됐다. 

중앙일보에 따르면 법무부 관계자는 “(박 전 대통령이 병원에) 지병인 허리디스크 등을 치료하기 위해 물리치료를 받기 위해 간 것”이라며 “심각한 지병이 있는 건 아니다”고 밝혔다. 

2017년 3월 31일부터 서울구치소에 수감된 박 전 대통령은 그간 허리·목의 디스크 증세로 서울 서초구 서울성모병원에서 진료를 받아왔다.

박 전 대통령은 이날 신속하게 코로나19 검사를 받았으며 음성 판정을 받았다. 그러나 오후에는 서울성모병원에 입원할 예정이다. 

교정본부 관계자는 중앙일보에 “오전에 PCR 검사를 한 뒤 병실 준비를 마치는 대로 오후에 외부 병원에 입원 조치할 예정”이라며 “무증상 감염의 경우 2주 격리 기간을 넘어 3주가 지나 발병한 사례도 나타나고 있다”고 말했다. 

관련 한 유튜버가 지난 18일 공개한 영상에 따르면 박 전 대통령은 그간 꾸준히 외부 의료시설에서 통원치료를 받은 것으로 보인다. 

유튜버는 18일 두 개의 영상을 올렸는데 “(박근혜 대통령님)111회차 강남성모병원 통원치료가십니다 2021.01.18 월요일”, “(박근혜 대통령님)111회차 강남성모병원 통원치료 다녀오십니다”란 제목의 영상이다.

호송을 받으면서 이동하는 차량을 오전과 오후에 각각 찍은 것으로 “박근혜 대통령님께서 오늘 강남성모병원 통원치료 111회차 가십니다”, “박근혜 대통령님이 강남성모병원에서 111번째 통원치료를 받고 돌아오고 계십니다”라고 각각 설명했다.  

   
   
▲ <이미지 출처=유튜브 채널 '이인순사랑방tv' 영상 캡처>

김필성 변호사는 SNS에서 “저는 수감 중인 범죄자가 어떻게 밀접접촉을 했다는 건지 의아했는데, 특혜를 받고 있었군요”라고 지적했다. 

이어 김 변호사는 “이 나라의 법집행이 이렇다”며 “괜히 사면 어쩌고 하는 말이 나오는 게 아니다”고 말했다. 

한편 지병 치료를 이유로 지난달 21일 서울대병원에 입원한 이명박 전 대통령이 조만간 퇴원해 이감될 것으로 알려졌다. 

KBS는 서울 동부구치소에서 나와 한달 째 병원에 머물고 있는 이 전 대통령에 대해 특혜 논란이 일고 있다며 법무부는 이감을 추진 중인 것으로 확인됐다고 19일 보도했다. 

법무부 관계자는 “통상 형이 확정되면 분리심사 결과에 따라 구치소에서 교도소로 이송된다”며, “현재 코로나19 감염 위험과 수용 여건 등에 대해 내부 검토 중”이라고 밝혔다. 

   
▲ <이미지 출처=KBS 화면 캡처>

[관련기사]

민일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구글 뒤로가기 위로가기
기사 댓글 3
전체보기
  • 숲좋아 2021-01-22 05:22:11

    이명박그네 전직 대통령 권한 박탈 범죄자들에게 무슨 이리도 많은 혜택을 주는지
    구치소 말고 감옥에서 남은 여생을 보내도록
    일반 국민은 계란 18개 배고픔을 참지 못해 훔쳐 징역18개월 나라말아먹고 수많은 생명을 죽인 자들은 병원에서 호의호식신고 | 삭제

    • 배꼽다방 鄭마담 2021-01-21 22:16:24

      정윤회, 유령처럼 청와대 出入
      news.zum.com/articles/34926489

      정윤회, ‘(독신)박근혜 대통령 관저’ 出入
      goo.gl/lEXsBP

      【사진】 청와대, 발기부전 치료제 ‘비아그라’ 대량 구입 !!
      - 볼펜 세운 '칠푼이'가 보증하는 바로 그藥 비아그라
      seoul.co.kr/news/newsView.php?id=20161123500111

      정윤회, '청와대 진돗개'냐 ?
      vop.co.kr/A00000824089.html

      정말, 비아그라 먹은 진돗개 맞-냐 ?
      vop.co.kr/A00000824505.html신고 | 삭제

      • ★ 서울마포 성유 형님 2021-01-20 23:38:01

        ‘이명박, 자다가 急死 우려’... 보석 청구
        - 모든 죄수들 ‘자다가 急死 우려’ 즉-각 석방해야...
        - “이명박, 부축을 받지 않으면, 혼자서 못 걸어”
        news.zum.com/articles/50327941

        이명박, 부축없이 구치소 밖으로 걸어 나와 활기차고 빠른 걸음걸이로 차량에 탑승
        amn.kr/33766

        사기꾼에 또 당했다 !!
        - <포항 형제파> 사기꾼 “아파요”... 석방, 부축없이 펄~ 펄~ 뜀박질 !!
        news.zum.com/articles/51039201신고 | 삭제

        “2.4대책, 시장 반응은 회의적…집값, 금리로 잡아야”

        “2.4대책, 시장 반응은 회의적…집값, 금리로 잡아야”

        지난 4일 전국 83만 호를 공급한다는 걸 골자로 ...
        곽노현 “박형준, 불법사찰문건 제공 받았을 가능성 높아”

        곽노현 “박형준, 불법사찰문건 제공 받았을 가능성 높아”

        이명박 정부 시절 국정원이 여야 국회의원 300명 ...
        안진걸 “5차는 전국민 보편지원금 돼야…모두 지쳐있어”

        안진걸 “5차는 전국민 보편지원금 돼야…모두 지쳐있어”

        정부와 더불어민주당이 4차 재난지원금도 3차 팬데믹...
        김동찬 “가짜뉴스 처벌만 언론개혁인 건 아냐”

        김동찬 “가짜뉴스 처벌만 언론개혁인 건 아냐”

        더불어민주당은 징벌적 손해배상제 등 언론 관련 법안...
        가장 많이 본 기사
        1
        이재용 또 상속세 꼼수? ‘미술품 물납제’ 솔솔…진혜원 “그냥 내지”
        2
        윤석열, 중앙일보 인터뷰 기사에 불쾌감…“응한 적 없다”
        3
        주호영 ‘탄핵 운운’ 전에 내부정리부터…오죽하면 박성중 “朴 대구 방문”
        4
        부산 방문이 탄핵 사유? ‘朴 카퍼레이드’ 선관위 결론 보니..
        5
        “원하는 대로 TBS 편성? 방송 간섭”…평화나무, 安도 추가 고발
        6
        곽노현 “박형준, 불법사찰문건 제공 받았을 가능성 높아”
        7
        백신 접종, 또 사망 속보 경쟁…‘글로벌사에 제보’ 벼르는 네티즌
        8
        임은정 “‘한명숙 사건’ 어떤 의미인데 尹이 가만 두겠나”
        9
        ‘램지어에 침묵’했던 국민의힘 “정부 수수방관, 극일의지 없어”
        10
        “수사·기소분리=법치 말살”이라는 尹…조국의 ‘팩폭’
        go발뉴스 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 마포구 서교동 451-55 2층  |  대표전화 : 02-325-8769  |  팩스번호 : 02-325-8768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영우
        사업자등록번호 : 105-87-76922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2285  |  등록일: 2012년 10월 9일  |  발행/편집인 : 김영우
        공식계좌 : 국민은행 090501-04-230157, 예금주 : (주)발뉴스
        Copyright © 2012 go발뉴스닷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balnews21@gmail.com
        저희 ‘go발뉴스’에 실린 내용 중 블로거글, 제휴기사, 칼럼 등 일부내용은 ‘go발뉴스’의 편집방향과 다를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