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발뉴스닷컴

“검찰개혁 단호·신속하게…공수처+수사권 완전분리”

“검찰개혁 단호·신속하게…공수처+수사권 완전분리”
어느덧 새해가 시작된 지도 20여 일이 지났다. 지난해 우리 사회 가장 큰 이슈는 코로나 팬데믹이었다. 코로나로 인해 사람들 간의 대면 접촉이 줄어듦으로 인해 사회 곳곳에...

與 “주호영 역대급 막말, 국민모독·촛불민주주의에 도전”

與 “주호영 역대급 막말, 국민모독·촛불민주주의에 도전”
더불어민주당은 주호영 국민의힘 원내대표의 ‘문재인 대통령이 사면 대상이 될지도 모른다’는 발언에 대해 “역대급 막말”이며 “촛불 민주주의에 대한 도전”이라며 비판을 이어갔...

‘집 팔아 남는 것 없다’더니.. <한경>, 이틀만에 ‘딴소리’

‘집 팔아 남는 것 없다’더니.. <한경>, 이틀만에 ‘딴소리’
송요훈 MBC기자가 연일 정부의 부동산 정책을 비판하고 있는 한국경제신문에 대해 “한 입으로 두 말하는 언론”이라고 지적했다.송 기자는 20일 페이스북을 통해 “오늘 <한...

“현직도 전직되고 사면대상 될 수도”...주호영 선넘은 망언

“현직도 전직되고 사면대상 될 수도”...주호영 선넘은 망언
“그래도 지금은 사면을 말할 때가 아니다라는 생각입니다. 재판 절차가 이제 막 끝났습니다. 엄청난 국정농단, 그리고 권력형 비리가 사실로 확인됐고 그 국정농단이나 권력형 ...

“한 명이라도 더 화학물질 심각하다는 것 알아주시길”

“한 명이라도 더 화학물질 심각하다는 것 알아주시길”
정부는 2019년에 이어 2020년에 경제적 이유로 화학물질 품목 338개에 대해 구제를 완화해 주었다. 인체에 위험한 화학물질 사용이 늘어가 더 엄밀한 규제가 필요한데 ...

마침내 ‘단일화’ 입장 내놓은 安.. 정청래의 ‘해석’

마침내 ‘단일화’ 입장 내놓은 安.. 정청래의 ‘해석’
서울시장 보궐선거 출마를 선언한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가 마침내 국민의힘과의 ‘단일화’ 방안에 대해 입을 열었다.안 대표는 19일 기자회견을 열고 “오랜만에 야당으로 모인 ...

김용민 “‘김학의’ 검사, 룸살롱 술접대”…김진욱 “법앞 평등해야”

김용민 “‘김학의’ 검사, 룸살롱 술접대”…김진욱 “법앞 평등해야”
김용민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전‧현직 검사 룸살롱 술접대’ 사건과 관련 19일 “김학의 별장 성접대 의혹 사건을 수사하던 검사가 김봉현의 술접대를 받았다”고 말...

문대통령 본안소송 중에 ‘윤석열 발언’, 의미심장한 이유

문대통령 본안소송 중에 ‘윤석열 발언’, 의미심장한 이유
노영민 전 대통령 비서실장은 문재인 대통령의 ‘윤석열 발언’에 대해 19일 “검찰개혁이라는 시대적 과제를 잘 마무리하라는 것”이라고 말했다. 노 전 실장은 이날 CBS라디...

‘기자회견만이 국민과 소통?’…文대통령 답변이 ‘뼈아픈’ 이유

‘기자회견만이 국민과 소통?’…文대통령 답변이 ‘뼈아픈’ 이유
문재인 대통령이 언론의 ‘불통’ 지적에 “반드시 기자회견만이 국민들과의 소통이라고 생각하지 않는다”는 입장을 밝혔다.18일 청와대 춘추관에서 온·오프 혼합 방식으로 진행된...
 
가장 많이 본 기사
1
이재용 2년6월형에 김기식 “정준영 판사 대단, 가석방 요건”
2
윤서인, 이번엔 ‘독립운동가 비하’.. ‘우파코인’ 노렸나?
3
문대통령 본안소송 중에 ‘윤석열 발언’, 의미심장한 이유
4
국민의당 김윤 ‘지역방송 폄하’ 눈여겨 봐야할 대목
5
“방역에 대한 인터콥 태도, 사랑제일교회와 비슷할 듯”
6
‘안잘알’ 장진영, 安 서울시장 자격 지적하며 꺼낸 일화
7
고발 또 고발, 기소 또 기소…조국 일가 ‘멸문지화’, 도 넘었다
8
朴 ‘밀접접촉’ 경로보니 외부통원치료 받고 있었네
9
언론들, 이재용 선고 앞두고 ‘박용만 탄원서’ 대서특필
10
[부고] 침뜸 인술가 구당의 삶과 죽음
go발뉴스 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 마포구 서교동 451-55 2층  |  대표전화 : 02-325-8769  |  팩스번호 : 02-325-8768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영우
사업자등록번호 : 105-87-76922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2285  |  등록일: 2012년 10월 9일  |  발행/편집인 : 김영우
공식계좌 : 국민은행 090501-04-230157, 예금주 : (주)발뉴스
Copyright © 2012 go발뉴스닷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balnews21@gmail.com
저희 ‘go발뉴스’에 실린 내용 중 블로거글, 제휴기사, 칼럼 등 일부내용은 ‘go발뉴스’의 편집방향과 다를 수 있습니다.